우측 배너

현대차 투싼, 터키 자동차 기자들이 뽑은 `올해의 차` 선정

현대차의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투싼이 터키에서 '올해의 차'로…

  • superp
  • 2022.06.16
  • 조회수 : 26

현대차의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투싼이 터키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현대차에 따르면 터키 자동차 기자 64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8일 38대의 후보 가운데 본선에 진출한 7대를 대상으로 터키자동차협회 '올해의 차'를 심사한 결과 투싼에 가장 높은 3천710점을 줬다.


현대차가 터키 올해의 차로 선정된 것은 2018년 아이오닉 하이브리드에 이어 두 번째다.


평가 항목은 디자인, 주행성능, 인체공학, 연비, 탄소 배출량, 안전장치, 편의사양, 가격 등이다.


2위는 2천980점을 받은 혼다 시빅이었다. 이어 오펠 모카(2천790점), 닛산 캐시카이(2천80점),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1천980점), 르노 탈리안트(1천470점), 시트로엥 C4(990점) 등의 순이었다.


터키자동차협회 관계자는 "투싼은 디자인과 성능은 물론 승차감, 안전성, 가격 대비 성능 등 다방면에 걸친 테스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며 "높은 상품 경쟁력으로 결승에 오른 다른 경쟁 모델을 압도했다"고 밝혔다.


투싼은 2004년 출시된 이후 유럽 시장에서 140만대가 팔렸고, 전 세계 누적 판매량은 700만대에 이른다.


유럽의 자동차 산업 분석기관인 '자토 다이내믹스'(JATO Dynamics)에 따르면 투싼은 유럽 27개국에서 올해 1분기에 1만5천806대가 신규 등록돼 준중형 SUV 부문 판매 1위를 기록했다.


 

스크랩 신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